자동차에 해당하는 글 7

현대 코나 전기차 보조금 가격

자동차|2020. 3. 15. 16:40

기획재정부와 환경부가 아래와 같은 내용을 담은 2020년 무공해차 보조금 체계 개편안을 발표한 바 있습니다.

 

정부는 기존 보조금 체계 문제점으로 성능 미반영과 고소득층 집중, 부정수급 등을 지목되었습니다.

 

이에 올해 전비·주행거리에 따른 차등지급과 전기버스 제조사에 대한 선금 지급, 저소득층·생애 첫차 혜택, 지자체 보조금과 관련한 거주요건 포함 등 대책을 마련되었습니다. 

 

 

현대 코나 전기차 보조금 가격

 

 

올해도 전기차 1대당 구매 보조금이 줄었는데 국내 전기차 판매 1위 현대 코나 일렉트릭(코나 EV)을 기준으로 국비 보조금은 820만 원이라고 합니다.

 

현대 코나 전기차 가격 : 출시가 4,690~4,890만원

 

전기차 보조금은 2018년 1200만 원에서 지난해 900만 원으로 300만 원 축소한 데 이어, 올해도 약 100만 원가량 줄어든 것입니다.

 

상대적으로 구형이 많은 수입 전기차와 저용량 배터리를 장착한 모델들에 대한 혜택은 더 줄었는데 이는 정부가 올해부터 '1회 충전 시 주행 가능 거리' 등 고성능 모델에 보조금 혜택 가중치를 더 부과했기 때문입니다.

 

전기 승용차 구매를 생각하는 일반 소비자가 살펴봐야 할 부분은 '전비 등에 따른 차등지급 안'에 있습니다.

 

특히 선택 옵션에 따라 성능이 달라지는 현대·기아차 전기차를 구매한다면 꼼꼼히 봐야 하는데 예를 들어 출시가가 4690만 원(최하 트림 기준)인 현대 코나 EV(64 Kwh)에 대한 국비 보조금은 820만 원이 됩니다.

 

그런데 저용량 배터리(39.2 kWh)를 장착한 코나 EV 경제형 모델에 대한 국비 보조금은 766만 원으로, 기본형과 50만 원가량 차이가 난다고 합니다.

 

경제형 모델을 선택해 얻는 할인 혜택(350만 원)이 사실상 300만 원이 되는 것입니다.

 

기아 쏘울 EV도 슬림패키지(-350만 원)라는 이름으로 저용량 모델을 내놓고 있고 현대 아이오닉 EV는 국비 보조금은 기본형(ptc)이 766만 원이며, 성능 향상 모델(hp)이 820만 원 혜택을 받을 수 있습니다.

 

hp는 히트펌프 시스템으로, 겨울철 주행거리가 줄어드는 전기차 단점을 보완한 기능이며, 120만 원 상당의 '윈터 패키지'를 선택하면 탑재됩니다.

 

국비 보조금 차이를 고려하면 반값에 해당 패키지를 구매할 수 있다고 이해하시면 됩니다.

 

코나·기아 니로도 히팅 시스템을 추가할 수 있으나, 전비·주행거리 상 차이가 비교적 적은 탓에 보조금 혜택은 기본형과 동일합니다.

 

 

이밖에 생애 첫차·저소득층 구매자에 대한 혜택이 새롭게 생겼고 생애 첫차 혜택은 보조금 지급 우선순위를 줘 대기기간을 줄여준다는 내용이고, 저소득층에 대해서는 국비 보조금을 10% 늘려주는 제도입니다.

 

그리고 BMW i3, 닛산 리프, 재규어 I-PACE 등 수입 전기차는 이번 정책 도입으로, 보조금 축소폭이 국산차보다 크다는 점도 염두해야 합니다.

 

트위지 등 초소형 전기차 국비 보조금은 420만 원에서 400만 원으로 줄었다. 지자체별 추가 보조금을 살펴보면, 지난해와 유사한 450~1000만 원 수준이며, 광주, 세종, 경기, 강원, 충남, 전북 등 6개 지역만 보조금을 줄였습니다.

 

다만 올해 전기승용차 보급대수는 6만 5000대로 지난해 대비 55%가량 늘렸기 때문에 구매 대기기간은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며, 전기차 구매자 3분의 1이 '새컨카'로 구매한다는 비판을 수용한 결과로 풀이되고 있습니다.

 

 

현대 코나·아이오닉 전기차, 국내 첫 중고차 가격 보장

 

현대자동차가 3일 '전기차 중고차 가격 보장 프로그램'을 국내 최초로 선보이는데 이번 프로그램은 현대차의 대표 전기차(EV)인 코나 일렉트릭과 아이오닉 일렉트릭 신차를 구매하는 개인 고객들을 대상으로 진행된다고 합니다.

 

구매일로부터 2년 초과 3년 이하 기간 내 현대차 신차를 재구매하면 기존 보유 차량의 잔존가치를 보장하고 현대차는 이번 프로그램이 신차 구매가의 최대 55%를 잔존가치로 인정해 전기차 중고차 시세 대비 높은 보장률을 제공한다고 합니다.

 

정부의 전기차 보조금 혜택이 적용된 실구매가기준 보장률은 약 76% 수준이고 쉐보레는 2월 한 달 프로모션을 통해 차종별로 36~60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을 제공하며, 르노삼성은 SM3 Z.E를 현금으로 구매할 경우 600만원 상당의 할인을 지원한다고 합니다.

 

이상 여기까지 현대차 코나 전기차 보조금 가격에 대한 내용을 살펴보았습니다.

 

댓글()